[오픈소스]오픈 소스 소프트웨어 활용과 커뮤니티 참여


가전등의 하드웨어와는 다르게 소프트웨어는 다양한 요구가 함께 된다.

왜 오픈소스를 분석해야 하는가?

오픈소스를 분석하면 실력이 올라간다. 처음부터 만드는 것이 아니라 남이 만든 소스를 리뷰하고 개선해나가며 더 좋은 소프트웨어를 만드는데 기여하며 좋은 코드를 쓰고, 분석하는 과정에서 개인의 실력도 좋아진다.

어떻게 오픈소스 분석에 참여하는가?

오픈소스 프로젝트 찾기.

  • 구글링
  • 오픈소스 커뮤니티에서 찾기

오픈허브

다양한 오픈소스들이 통계와 함께 있음(인기있는 오픈소스와 기여자가 많은 오픈소스등) 보통 좀 거대한 프로젝트가 많다.

깃허브

비교적 작은 프로젝트들이 많다.

실제 오픈소스에 참여하려면?

오픈 소스 공부목표 설정

ex)리눅스 커널의 부팅이 어떻게 되는지 공부해보자.

필요한 것들.

  • 동료(각 오픈소스 커뮤니티 등에 동료를 구한다고 올린다.)

  • 서로간의 존칭

  • 한명에게 치중하여 부담주지 않기

  • 공유된 환경

  • 꾸준히 공부할 수 있는 공간( 토즈, 카페 등등… 네이버 D2에서 지원 정책 같은것 있음)

  • 공유하는 웹 공간. (구글 드라이브, 카페 등 공부한 것을 공유할 수 있는 웹 공간)

방법

  • 이론

이론서는 가능한 얇은 것으로 모든 동료가 읽는다. 이 과정에서 서로의 눈 높이가 맞춰지게 된다.

인터넷의 각종 칼럼 같은것을 공유한다.

  • 실제 코드를 리뷰한다. 같은공간에서( 대학교 강의실이나 토즈 등) 빔프로젝트나 같은 화면을 보면서 코드를 리뷰하고, 누군가는 주석을 작성한다.(보통 드라이빙(driving)이라고 한다.)

마치며

오픈 소스를 분석하는 것은 실력에 도움이 되고 좋은 소프트웨어에 기여자가 되면 그 기술에 관심있는 회사등에서 연락이 와서 함께 일할 수도 있다.




© 2017. by isme2n

Powered by aiden